ORT Showroom
위치 : 서울시 송파구 법원로 11길 11 문정현대지식산업센터 A동 301~303호 (문정역 4번출구)
카테고리

장바구니

VIP회원

회원가입

로그인
Newsletter
Special Order
Shopping News
English Sharing
ORT Showroom
고객서비스




ORT > Teaching Support
   
[오디오 스크립트&번역] Stage 1 First words - Floppy Floppy
Floppy Floppy

[부모님, 선생님, 아이들을 위한 스크립트]

Now, open the book.
이제 책을 펴세요.
Let’s look at the pictures together and see what will happen in this story.
그림을 보고 이야기에서 무슨 일이 일어날 지 함께 생각해보아요.


P 1
[Narrator]: Oh, Floppy!
오, 플로피!

P 2~3
[Narrator]: No, Floppy!
안돼, 플로피!

P 4~5
[Narrator]: Oh, Floppy!
오, 플로피!

P 6~7
[Narrator]: No, Floppy!
안돼, 플로피!


P 8
[Narrator]: Floppy Floppy.
플로피 플로피.

-------------------------------------------------------------------------------------------------------

[부모님, 선생님을 위한 스크립트]


**이제부터는 부모님과 선생님을 위한 스크립트입니다.
아이의 영어실력 향상을 위한 더 자세한 이야기를 함께 듣고 학습해 봅니다.


Floppy looks as if he’s in one of those moods where he wants to play. His front legs are down and his tail is wagging, and if he can’t find anyone to play with, he’ll race everywhere as fast as he can. Let’s see if what he’s up to in this story, called Floppy Floppy.

플로피는 너무너무 놀고 싶어해요. 플로피의 앞다리는 아래로 내리고 꼬리를 흔들고 있어요. 만약에 같이 놀 사람을 찾지 못하면, 플로피는 달릴 수 있는 한 최대로 여기저기 뛰어 다닐 거에요. Floppy Floppy라는 이 이야기에서 플로피에게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같이 알아보아요.

Now, let’s go back to the first page of this book.
이제 이 책의 첫 번째 장으로 돌아가봐요.



P. 1
[Narrator]: Floppy was full of energy. He raced round the garden. He ran in and out of the house. He charged across the flower bed and jumped over the wall. Biff was holding a tray of cups. She almost dropped them as Floppy hurtled past. ‘Oh Floppy!’ said Biff, as he rushed past them. Kipper laughed. ‘I think he’s gone crazy,’ he said.

플로피는 힘이 넘쳤고, 마당 이곳 저곳을 달렸어요. 그는 집 안팎을 뛰어 다녔습니다. 꽃밭을 모두 차지하고 벽을 타고
점프도 했지요. 비프는 컵이 놓여진 쟁반을 들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플로피가 지나가면서 그것들을 거의 떨어뜨릴 뻔 했어요.
‘오 플로피!’비프가 말하자, 플로피는 휙 하고 지나가버렸어요. 키퍼는 웃으면서,‘플로피가 미쳐가는 것 같아,’하고 말했어요.


P 2~3
[Narrator]: Biff, Chip and Kipper were having a little picnic with Mum outside on the grass. It wasn’t a big picnic – just some drinks and a biscuit or two. Floppy heard Chip tearing open the wrapping on the biscuits. He rushed across and skidded to a stop. Then, he crouched down and looked at Chip. ‘Look at him,’ laughed Mum. ‘I know what he’d say if he could talk.’ ‘Well, he can’t have a biscuit,’ said Chip. ‘It’s not good to spoil dogs by giving them biscuits.’ Floppy gave a little bark. ‘No Floppy!’ he said. ‘You can’t have a biscuit.’

비프, 칩 그리고 키퍼는 마당의 잔디에서 엄마와 함께 소풍놀이를 하고 있었어요. 음료수 몇 개와 비스킷이 있는 조그마한 소풍이었죠. 플로피는 칩이 비스킷 봉지를 뜯는 소리를 듣고, 달려와 미끄러지면서 칩 앞에 멈췄어요. 그리고는 웅크리고 앉아 칩을 바라봤어요. ‘플로피 좀 봐,’ 엄마가 웃으며 말했어요. ‘플로피가 말을 할 수 있다면 뭐라고 할지 알겠는걸,’ ‘음, 플로피는 비스킷을 먹으면 안돼요,’ 칩이 말했어요. ‘비스킷을 주면 강아지들의 버릇이 나빠진다고요.’ 플로피는 짖었어요. ‘안돼 플로피!’ 칩이 말했어요. ‘비스킷은 안돼.’


P 4~5
[Narrator]: Dad saw the others outside, so he came out to join them on the rug. He had made a plate of sandwiches. Floppy ran up with a bone in his mouth. He put the bone down and started to dig a hole in the lawn. ‘He wants to bury his bone,’ said Kipper. Dirt began to fly all over the rug. ‘Oh Floppy! said Dad. ‘Stop it. Go and bury your bone somewhere else in the garden.’

아빠도 소풍을 함께 즐기기 위해서 카펫에 앉았어요. 아빠는 샌드위치 한 접시를 만들어가지고 왔어요. 플로피는 뼈다귀를 입에 물고 달려와서, 그것을 내려놓고는 잔디에 구멍을 파기 시작했어요. ‘플로피가 뼈다귀를 땅에 묻고 싶나 봐요,’ 키퍼가 말했어요. 흙이 카펫의 여기저기로 튀었어요. ‘오 플로피!’ 아빠가 말했어요. ‘플로피 그만하렴. 마당 다른 곳에 가서 뼈다귀를 묻어주지 않을래?’


P 6~7
[Narrator]: ‘I don’t know,’ said Mum. ‘Floppy is in such a funny mood. He hasn’t stopped rushing about all day.’ Suddenly there was a miaow and a bark. Floppy had seen the cat from next door and he began to chase it. The cat ran across the lawn and shot over the rug where everyone was sitting. ‘No Floppy!’ shouted Mum, but it was too late. Floppy charged after the cat and leaped over the rug. ‘Oh you crazy dog,’ said Dad.

‘난 몰라요,’ 엄마가 말했어요. ‘플로피는 정말 신이 난 거 같아요. 하루 종일 뛰어다니는 걸 멈추지 않네요.’ 갑자기 야옹 소리와 멍멍 하는 소리가 들려왔여요. 플로피는 옆 집에 있는 고양이를 보고 쫓아가기 시작했어요. 그 고양이는 마당을 가로 질러 뛰었고, 모두가 앉아있는 카펫으로 돌진했어요. ‘안돼 플로피!’ 엄마가 소리쳤지만, 너무 늦어버렸어요. 플로피는 그 고양이를 쫓아서 카펫을 뛰어 넘었어요. ‘오 이런 정신 없는 강아지 같으니라고,’ 아빠가 말했습니다.


P 8
[Narrator]: It was the end of a busy day for Floppy. He was worn out with all the chasing about he had done. He lay down on the grass and went fast asleep. ‘Just look at him,’ said Dad. ‘One minute he’s all over the place, the next he’s out like a light.’ ‘I love the way he just flops down and goes to sleep,’ said Chip. ‘No wonder he’s called Floppy.’ ‘Yes,’ agreed Biff. ‘Floppy Floppy.’

이제 플로피의 정신 없던 하루가 끝이 났습니다. 플로피는 하루 종일 쫓아다닌 탓에 너무 지쳐서 잔디에 누워 바로 잠이 들었어요. ‘플로피 좀 봐,’ 아빠가 말했어요. ‘방금 전까지 여기저기를 뛰어다녔었는데, 너무 지쳐서 바로 잠이 들어버렸구나.’ ‘난 플로피가 저렇게 웅크리고 앉아서 자는 모습이 너무 좋아요,’ 칩이 말했어요. ‘그래서 우리의 플로피지.’ ‘응 맞아,’ 비프가 동의했어요. ‘플로피 플로피’